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밤버스를 타고 도착한 우다이뿌르
가이드북에는 호수가 있다고 하는데 버스에서 내리니 호수는 전혀 보이지 않고...


버스에서 내리면 인도에서는 외국인이 보이면 오토릭샤꾼이 달라붙어 흥정을 시작한다.
예약은 안했더라도 묵을 숙소를 정하지 않은 상태라면 가면서도 숙소를 소개하느라 연신 말을걸어온다.
소개하는 숙소가 정상가격이라면 괜찮은데 바가지 요금의 숙소일 가능성도 높다.
그럴때는 염두에 둔 숙소에 친구가 묵고 있어서 방을 쉐어할거라 하면 별 이야기 없이
가자는 게스트 하우스로 간다.

가이드북에서 본 도미터리가 있는 게스트 하우스로 도착해서 짐을 방에 놓고는
호수가 보이는 옥상으로 올라가니 호수에 건너편 건물이 잔잔히 비치고
아침햇살이 따사하게 비추는데...후  와
그동안의 메마른 풍경과는 다르게 사람 맘을 편하게 해준다.
결론적으로 우다이뿌르에서 예상보다는 더 오래 쉬었다.




인도가 아니라 어디 유럽의 호수에 앉아있는 기분이...















호수 한 가운데 있는 호텔이라나..
저기 하루 묵을 가격이면 배낭여행객이 열흘은 묵을 수 있을정도라니
나하고는 상관 없는 곳이다. ㅋㅋ
















호수 건너편에서 보이는 시티팰리스 (City Palace)
보고 있자면 인도가 아닌 유럽의 도시에 앉아있는 기분이  
























호숫가에 가트가 여기저기 있어서 목욕, 빨래, 수영하는 사람들이...
가트 : 인도의 강, 호숫가에 계단을 만들어서 목욕 빨래등을 할 수 있게 해놓은 곳






선셋포인트로 가자고 하면 케이블카를 타는곳으로 데려다 준다.
여기도 릭샤한테 커미션이 돌아간다고 하는데...

선셋포인트로 올라가면 호수가 한 눈에 들어온다.
뒤쪽으로는 일출이 보일듯 하여 다음날 새벽에 혼자 걸어올라오기도










다음날 아침 일출보러 올라와서...






멀리 보이는 몬순팰리스











호수 반대편 시가지
보통 여행객은 가지 않는 시내인데 생각보다 무척 크다.






무척 덥다보니 인도인들은 아침이면 가트에 나와 목욕을 하고 빨래도 같이 하곤 한다.






바로 같은 곳에서 빨래와 목욕이 같이 이루어지는...






우다이뿌르는 세밀화로도 유명한데
도미터리에서 나와서 옮긴 숙소 벽에있는 세밀화





































해질무렵 황금빛으로 빛나는 궁전...





여행자도 인도 현지인들도 느긎하게 저녁풍경을 즐긴다.
다른 도시와 같이 바쁘게 돌아치지 앉아도 되니 여유롭다.






























저녁이면 공연하는 바고르 키 하벨리에서 전통공연도 관람하고...




















드러내면 흥미를 잃듯이 언뜻 언뜻 보이는 베일너머의 얼굴이 궁금해서 절세의 미녀라 생각하고 셔터를...












작디쉬 만디르, 호수부근의 중심지에 있는 힌두사원.
입장료도 없는 작은 사원인데도 의외로 외벽에 정교한 부조가...






자칭 사두

사두는 모든 종교 수행자 또는 성자를 의미한다. 사두 계층에는 많은 교파의 참된 성자뿐만 아니라 육체와 정신수련에 전념하기 위해 가정을 떠난 남자(드물게 여자도 있음) 및 은둔자·마술사·점술가와 종교적 태도가 모호한 이들도 포함된다.  [출처: 다음백과사전]




















시티팰리스 (City Palace)





















































































































해질녘이면 가트 한쪽에 앉아 멍하니 이런 저런 생각도...
우다이뿌르에서는 천천히 천천히...
멍때리고 있기에도 괜찮은 도시인듯...















여행객도 아무런 목적없이 호수를 바라보면서...

































우다이뿌르에 있으면서 자주가던 짜이수레...
인도에 오면 커피는 마시기 힘들어도 짜이를 파는 가게가 여기 저기 있어서
자연스레 자주 마시게 된다. 여러번 마시다 보면 아침에 눈을뜨면 짜이 한잔이 생각도 나고...
홍차를 끓이고 거기에 우유와 생강이나 여러가지를 첨가해 끊이는데
의외로 맛이 괜찮다. 거기에 끓이기 때문에 길에서도 자주 마시고는 했었다.











가트에 앉아서 멍하니 있는데 사진찍어달라고 조르던 귀여운 사내아이...
한참을 카메라앞에서 장난을 치던 아이























인도에서 자주보는 광경
공사를 하는 곳에 망아지 여러마리가 건축자재나 흙등을 자루에 담아서 왔다갔다한다.
그런데 특이한 것은 망아지를 부리는 사람들은 전부 여자들???



























우다이뿌르에서 한참을 쉬고는 아그라로 가기로...

2011년 4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홍콩늑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신랑.net BlogIcon T-Kim 2011.06.14 1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을 찍으신게 아니라, 그림을 그려오셨네요 :) 너무 멋진 작품들입니다. 잘보고 갑니다!

  2. Yann 2011.06.14 15: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음편 기대 기대~!!!
    저도 하염없이 호수를 바라보며 앉아 있고 싶다는...

  3. Favicon of http://www.kunmori.com BlogIcon 큰머리 2011.06.14 2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사진을 찍어오시다니.. +_+
    형님이 멀게 느껴져요.. ;;;;

  4. 물무사 2011.06.18 03: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산 위에 바위 꼭대기에 성이 있고 밑에는 호수와 마을...그림 같은 멋진 곳.
    사진이 너무 멋지다.
    빨래도 하고 수영도 하는데 물은 맑은 모양이지. 호수가 커도 오염은 좀 있을 것 같은데...암튼 사진상으로는 깨끗.
    사원에는 캄보디아와 태국 사진에서 본 듯한 정교한 부조물들...마무래도 종교적 영향이 있었겠지?
    시원한 사진 즐감.^^
    여긴 진짜 인도같다.

    태그:사진크기는 몇으로 올린거냐. 시원시원하니 좋다. 750으로 올리니 작아서 ...

    • Favicon of http://www.starykj.com BlogIcon 홍콩늑대 2011.06.18 05: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기 참 편하고 좋았어
      물은 그래도 바닥이 보일정도니 어느정도 맑은듯 한데
      호수 한쪽에는 쓰레기가 떠있고 그렇더라..
      그래도 인도에서는 그정도면 청결한거니...
      작은사원에서 정교한 부조를 발견하니...

      사진은 가로사진은 1008이고 세로사진은 870 픽셀로 했다.
      근데 네이버 블로그에서 할려면 스킨 수정좀 해야할걸...

  5. Favicon of http://heart-factory.tistory.com BlogIcon 감성호랑이 2011.07.12 11: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우다이뿌르 진짜 가보고싶었는데..인도에 있을때 못갔어요..ㅜ 너무 아쉽다..아..진짜 꼭!
    다음에는 가야겠어요!!~ 너무예쁘다..ㅜㅜ

  6. Favicon of http://sbpaek.tistory.com BlogIcon 괴물 2011.08.12 1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메인의 할아부지 카리슈마가 짱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