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금요일 퇴근시간 전에 살짝 땡땡이를 치고 이마트에서 이런 저런걸 사고는
인천공항으로 달려가서 12시 30분에 홍함 집으로 들어갔다.

그동안은 가족만 봤지만 간만에 큰머리도 보고 Yann도 볼려고 오기전에 BBQ를 하기로 하고
토요일날 오후 3시 30분부터 9시 넘게까지 Tai Me Tuk 에서 BBQ를 하고는

일요일날 가족과 즐거운 날을 보내기 위해...밖으로...
근데 산으로 가기에는 토요일도 무리 했기때문에
센트럴에 있는 홍콩파크 (Hong Kong Park)로 고고  씽~~~


Admiralty역 C번 출구로 나가서 위로 위로...

입장료 없는 꽁짜이다.




들어서자마자 나무 사이로 보이는 새...
이름은 모르지만 
홍콩 도심에서 참새나 비둘기도 아닌 새를 보니 특이하다.





여기 저기 웨딩드레스를 차려입은 커플들이 야외촬영도 하고 있고...







한국은 아직도 쌀쌀하고 눈까지 왔었는데 여기서는 반팔 입고도 땀이 삐질 삐질 날 정도이니
꽃들도 만발하고...






이름은 모르지만...
꽃에 취하기도 하구





홍콩에서 보던 손톱만한 꽃도 보고...







한쪽으로는 철죽도 햇살을 받고...
어릴때는 철죽을 개꽃이라고 불렀었다.  진달래는 참꽃...
비슷하게 생겼지만 참꽃은 먹을수 있는 반면에 철쭉은 못먹어서 그렇게 불렀는지...




















온실도 있어서 내부로 들어가면 밖에서는 볼수 없는 꽃들도 볼 수 있고







근데 이름은 하나도 모르겠다.


























































곤충을 빠뜨려 잡아먹게 생긴 식물도 있고...
이것보다 작은건 봤었는데 좀 크다.























밖으로 나오면 나무에 이름모를 과일인지 씨인지 모를것도 주렁 주렁 달려있고...















우스게 소리로 자라하나 잡아서 탕으로 해먹을까 하구 농담도 해보구...















































































조금 위쪽으로가면 조류관도 있어서 날아다니는 새들도 구경하고...








































그런데 애는 눈이 시뻘거니 좀 무섭다...
















홍콩 마천루 사이에 이런 꽃과 새들을 볼 수 있는 장소가 있다니 생각하면 놀랍다...



2010년 3월 21일 (일)
Posted by 홍콩늑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davidhk.net BlogIcon 방황™ 2010.03.26 10: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갑자기 홍콩 모습이 보여서 갸우뚱~ 했습니다.
    홍콩 다녀 가셨군요.. ^^ (얼굴 좀 보고 가시징.. ㅋ)

    • Favicon of https://www.starykj.com BlogIcon 홍콩늑대 2010.03.26 2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금요일 밤에 가서 토.일요일 가족과 시간을 보내고는
      월요일 새벽에 돌아와서 출근한다는...

      월급쟁이다보니... ㅠㅠ
      난중에 시간좀 나면 얼굴보자구 ^^

  2. 물무사 2010.03.26 12: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족들 만나고 왔구나^^
    가족과 공원에 가서 사진을 이리 많이 찍으면 우짜노...
    그냥 마주 보고 웃고, 담장위에 고양이처럼 축 늘어져서...나른한 오후를 즐기다 와야 하는데.

    중간에 배꼽이 몇장 보이네...나만 그런가?

    • Favicon of https://www.starykj.com BlogIcon 홍콩늑대 2010.03.26 22: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가족사진도 찍었다우...가족 폴더에 들어가서 봐봐
      프라이버시 때문에 보호글 걸었지만...

      비밀번호는 너 블로그에 비밀글로 남겼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