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하시장'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10.13 [베트남] 고산족의 일요시장 박하시장 (11)

사파에서 마지막인 일요일에 박하시장을 가기로...
박하시장은 사파 주변의 고산족들의 시장으로 아주 유명하다.
나도 베트남에 오기 전에도 박하시장을 들어보았을 정도이니...



사파 중심지에 있는 성당
사파 시내의 중심지라고 할 수있다.
앞에는 넓은 운동장도 있고 옆으로는 난전도 있고해서
중심지 역활을 하고 있다.






성당 앞에는 고산족들이 피곤을 달래고 있다.
그런데 내가 본 사파는 관광객들이 몰려 오면서 산골마을의 순박함은 기대하기 힘든 상태...





길거리 난전에서 꼬치 하나에 15,000동 (약 750원)을 부른다. ㄷㄷㄷ
가게에서도 10,000동을 부르는데...

어떻게 해석을 해야할까?  그냥 못사는 사람들이니 부르는데로 줘야할까?
씁스름 하다.



자 이제 박하시장으로 가보기로...
일요일에 개설되는 박하시장을 개인적으로 가려면 교통이 많이 불편하다.
라오까이까지 가서 박하로 가는 버스를 타야하는데 일요일이라도 버스가 많이 있는것이 아니고
바로 바로 연결되지도 않아서 숙소를 통해서 박하시장으로 갔다가 밤기차를 타고 바로
하노이로 돌아가기로...





주변의 고산족들이 모이는 박하시장...
일요일에 열리며 농산물, 옷, 가축을 사고 파는 시장이 열린다.










삼삼오오 모여서 이야기 꽃도 피우고...





고산족의 화려한 옷과 장신구도 팔고 있다.
 











중요한 재산인 물소. 말 등도 사고 파는 시장도 열리고...





집에서 기르던 강아지도 새 주인을 기다리고 있다.

















장에 왔으니 난전에 앉아서 국수도 먹어보기로...
앉으며 가격을 물어보니 대답을 안한다. 그냥 손짓으로 국수 먹을거냐고 물어보기만 한다.
옆에 외국애도 먹고 있기에 얼마냐고 물어보니 이친구도 가격도 모르고 먹고있다.
한그릇을 뚝딱 때우고 가격을 물어보니 5만동 (약 2,500원) ㅋㅋㅋ
여기서도 바가지인가?   쩝...

















일일투어로 박하시장에 오니 돌아가는 길에 고산족 가옥도 들리고 라오까이 근처의 중국국경도 들리는 일정도 포함되어있다.





고산족 주택

일일투어에는 다른 가이드가 없었지만
프랑스 가족의 개인 가이드가 불어로 설명을 하면 관광객중 영어를 할 줄 아는 프랑스 아가씨가
다른 사람들을 위해서 다시 영어로 통역을...











옥수수로 술을 만드는 과정 중...












집 앞에 놀고있는 어린이











신발을 신고 있는 어린이도 있지만 맨발로 뛰어노는 어린이도 많았기에 한편으로는 씁쓸하다.
집안이 흙바닥에 바지도 입지않고 앉아있는 서너살된 어린애를 보니 마음이 무거워 진다.


2011년 8월



Posted by 홍콩늑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